SEASCAPES BEYOND TIME (2022-)

“The sea changes its appearance from moment to moment, inspiring the viewers various stories and imaginations. The process of raindrops from the sky becoming the sea and reaching me, subtle memories from the seaside, and myths and stories entwined with the sea overlap.”
“바다는 시시각각 모습을 달리하며 다양한 이야기와 상상을 떠올리게 한다.
하늘의 물방울이 바다가 되어 나에게 닿기까지의 과정,
바닷가에서의 사사로운 추억,
바다에 얽힌 신화와 이야기가 중첩된다.”

Water symbolizes the movement of the world, the flow of circulation. It takes on the most changeable forms. Water is an object that symbolizes the changing world and the landscape itself. To me, the sea is a massive aseembly of water and a manifestation of the natural cycle. The sea is  chosen for its painterly representation to express the visual and tactile texture of water. My interest in the texture of the sea began with works depicting the seascape of Jeju Island. Observing the waves, I thought their continuous undulations resembled furrows or fields. Eliminating all information about the sky and the coastline and filling the screen with a close-up shot is an expressive emphasis on water as the subject before it becomes the sea. This composition aims to emphasize the surface of the water, and furthermore, its texture, light, color, and depth. The sea fragmented in close-up in the artwork is a kind of any-space-whatever (l’espace quelconque) as mentioned by Gilles Deleuze. It could be the sea of Jeju Island, but it is also a universal landscape as the sea in its essence. The sea as an arbitrary space is not the sea of any specific place, but it transcends time and space, becoming the sea everywhere.
물은 순환이라는 세계의 움직임을 상징한다. 그것은 가장 변화무쌍한 형태를 지녔다. 물은 변화하는 세계를 상징하는 사물이자 풍경 그 자체이다. 나에게 바다는 물의 거대한 집합체이자 자연 순환을 드러내는 제재이다. 바다는 물의 시각적·촉각적 질감을 표현하기 위해 선택한 회화적 재현의 풍경이다. 바다의 질감에 대한 관심은 제주도 바다를 묘사한 작품에서부터 이어졌다. 제주도 바다를 관찰하며 파도의 연속적인 굴곡이 들 또는 밭과 유사하다고 생각했다. 하늘과 해안가의 모든 정보를 삭제한 채 화면 가득 클로즈업한 연출은 대상이 바다이기 이전에 물이라는 것을 강조한 표현이다. 이는 물의 표면, 나아가 그것의 질감과 빛, 색채, 깊이를 보여주기 위한 구성이다. 클로즈업으로 파편화된 작품 속 바다는 들뢰즈가 언급한 임의의 공간(l’espace quelconque)의 일종이다. 그것은 제주도의 바다일 수도 있지만, 물의 근원으로서의 바다라는 보편적인 풍경이기도 하다. 임의의 공간으로써의 바다는 어느 곳의 바다도 아니지만, 시공간을 초월하며 모든 곳의 바다가 될 수 있다.


Things We Lost in the Fire
우리가 불에서 잃어버린 것들
2022, oil on canvas, 162x130cm. 
Esquisse Symphony
에스키스 심포니
2022, Sahng-Up Gallery, Seoul, KR
Shape of Water I
물의 모양 I
2022, oil on canvas, 45.5x45.5cm.
Shape of Water II
물의 모양 II
2022, oil on canvas, 45.5x45.5cm.
Esquisse Symphony
에스키스 심포니
2022, Sahng-Up Gallery, Seoul, KR
Wish You Were Here
네가 여기 있기를
2022, oil on canvas, 80x130cm. 
Always and Forever
언제나 그리고 영원히
2022, oil on canvas, 80x130cm. 
The Blue Sequence I
블루 시퀀스 I
2022, oil on canvas, 80x100cm. 
The Blue Sequence II
블루 시퀀스 II
2022, oil on canvas, 80x100cm. 
The Blue Sequence III
블루 시퀀스 III
2022, oil on canvas, 80x100cm. 
The Blue Sequence IV
블루 시퀀스 IV
2022, oil on canvas, 80x100cm. 
Black Water, White Fire (exhibition for the doctoral dissertation)
검은 물, 하얀 불 (박사학위 청구전)
2022, Ewha Arts Center, Seoul, KR
Dancing in Circle I
둥글게 추는 춤 I
2022, oil on canvas, 80x80cm.
Dancing in Circle II
둥글게 추는 춤 II
2022, oil on canvas, 80x80cm.
Texture of Water I
물의 질감 I
2022, oil on canvas, 27.3x18.5cm.
Texture of Water II
물의 질감 II
2022, oil on canvas, 27.3x18.5cm.
Texture of Water III
물의 질감 III
2022, oil on canvas, 27.3x18.5cm.
Texture of Water IV
물의 질감 IV
2022, oil on canvas, 27.3x18.5cm.
Texture of Water V
물의 질감 V
2022, oil on canvas, 27.3x18.5cm.
Texture of Water VI
물의 질감 VI
2022, oil on canvas, 27.3x18.5cm.
Black Water, White Fire (exhibition for the doctoral dissertation)
검은 물, 하얀 불 (박사학위 청구전)
2022, Ewha Arts Center, Seoul, KR
White Waves: Clear Sparkle I
흰 물결: 투명한 반짝임 I
2023, oil on canvas, 22x22cm.
White Waves: Clear Sparkle II
흰 물결: 투명한 반짝임 II
2023, oil on canvas, 22x22cm.
Drawing Waves I
물결 소묘 I
2023, oil on canvas, 22x22cm.
Drawing Waves II
물결 소묘 II
2023, oil on canvas, 22x22cm.
Texture of Water: Pink
물의 질감: 핑크
2022, oil on canvas, 22x22cm.
Texture of Water: Yellow
물의 질감: 옐로우
2022, oil on canvas, 22x22cm.
Texture of Water: Green
물의 질감: 그린
2022, oil on canvas, 22x22cm.
Texture of Water: 바이올렛
물의 질감: 바이올렛
2022, oil on canvas, 22x22cm.

©2024 Kang Youjeong